구글와이드(336x280)_상단 2개


[긴급 리포트] 2008년 한국경제..거대한 흐름의 변화.. - 미네르바(14) 미네르바님 글 모음

(정론직필 주:
아래 글을 읽고서도.....아직도 짜가 미네르박을
진짜 미네르바 또는 그 팀이라고 믿고 있는 사람이 있다면
그는 정말이지 아둔하기 짝이 없는 인간이다.

아무리 독학으로 많은 것을 이룰 수 있다고 할지라도....
전문대졸의 가방끈으로는......아래와 같은 엄청난 전문지식과
거의 인사이더적인 금융전문정보를 가질 수는 없는 일이다.

그런 엄청난 전문지식으로 일반 국민들에게 한국경제의 실상을 깨우쳐 주시던 미네르바님...
그는 지금 어디에 있는 것일까??? 그리고 그 짜가 미네르박은 도대체 누구에 의해서
왜 등장하게 된 것일까???

그리고....아래 미네르바님 글의 엄청난 의미심장함을 이해하지 못한다면
몇백번을 읽어서라도 이해해두는 것이 좋을 것이다.
그만큼......아래 미네르바님 글은 엄청난 내용을 포함하고 있다.)


----------------------------------------------

[긴급 리포트] 2008년 한국경제..거대한 흐름의 변화.. - 미네르바(14)

  • 경제토론 [긴급 리포트] 2008년 한국경제..거대한 흐름의 변화.. [129]
  • 미네르바 미네르바님프로필이미지
  • 번호 260920 | 2008.09.02 IP 211.49.***.104
  • 조회 22455 주소복사

 

무디스." 한국의 9월 위기는 없을 것이다.".....

 

사람이건 기업이건 어디든지 투자를 하건 돈을 빌려주건 간에 수치상으로..혹은 감정적인 개인적 주관점 관점상 누구든 신용도라는걸 숫자든 뭐든 매기는게 인간이다..

 

그럼..... 신용기관의 신용도는 과연 어느 정도인가?..... 이건 혹시 생각해 본적이 있는가?..

 

 

미국 애들의 사고 방식은 한국과는 철저하게 다른 것이 모든것은 숫자로 평가 된다.이거거든...

 

그래서 신용 평가 기관조차 신용 평가라는걸 받게 되지..

 

지금 현재 2008년 현재의 무디스의 월 스트리트  신용도는?.....s&p> 피치>>> 무디스다....

 

무디스는 원래는 s&p와 동급의 신용 평가기관이였으나.지금은 2류 신용 평가 기관 취급을 받는 회사다.. 이걸 아니라고 한다면..훗....... 학교에 있는 애들은 이상하게 생각하겠지만 현실은 그게 아니다..

 

이 무디스는 그럼 어느 정도의 막장인가......

 

긴 말 필료 없다...s&p로 부터 " 회사채 부정적 관찰 대상"........ 신용등급 강등=A- ------>부정적 관찰대상(creditwatch negative)...

 

물론  CP에 한정 된 것이지만...그만큼 이젠 글로벌 관점에서 2류 신용 평가 기관으로 보고 있는 회사가  무디스란 소리지..

 

 

거기에 지금은 무디스 회장까지  갈아 치우고 기존 편향적 신용 등급 심사 임직원과 직원등의 대량 해고 조치..

 

거기에 무디스의 지분 19%는 워렌버핏이 소유 하고 있는 실질적인 대주주이다... 이런 상황에서 워렌 버핏 회사인 버크셔 해서웨이의 채권 모기지에 대한  편향적 채권신용등급 의혹과 실사 조사로 코너티켓 법무부에서는 대규모 실사 조사로 유착 문제가 wsj에 대대적으로 까발려진 말 그대로 문제의 회사다..

 

이런 회사에서.

 

미국 국책 모기지인 패디매-프래디맥의 신용등급을   하향 조정 했다..... 결국 결론은 지금 현재의 국책 모기지라고는 하지만 문제의 심각성은 미국 현지에서는 사실상 지불 불능 수준의 정크 본드 채권으로 보고 일본 애들은 외환 보유고 계산시 이 숫자를 아예 빼고  계산하고 있다..

 

그런데 한국에서는 국책 모기지 채권 우선주 Baa 등급과 D+ 등급의 사실상 정크 본드 수준의  매매 불가 채권까지 합산한 수치로 370억 달러를  + 시켜서 계산하면서 끄떡 없다고 떠들어 대는데..

 

 지금 밖에서 보는 시각은 전혀 그게 아니거든?...

 

 

거기에 말은 9월달만 극도로 한정되게 포커스를 맞춰서 문제 없다는   소리를 하고 있다..

 

하지만 문제의 심각성은  동시다발적으로 산재되어 있다....

 

다른건 다 재쳐 두고...리먼 인수........... 결국은  역시 줄리안 정은 에이스다.....모든  산업 은행의 리먼 지분 인수 시나리오는 이 사람이 다 짠 것이다....... 마치......예전 외환 은행 �처럼...

 

이미 이명박씨는 2000년 이후에 새로 시도한 금융 사업인 BBK의 대실패로 인해서 낙오자로 찍혔다..

 

그건 데미지를 탈 이명박=  21세기 글로벌 금융 시장의 리더 라는 인식을 심어 주기 위해 물색한 물건의 ....이른바 리먼 브러더스다......

 

이건 잃어 버린 10년 전의 김영심이 이룬 업적 중 하나인 OECD 의 가입에 상당히 고무된 가장 현실적인 카드로 고려한 것이 이른바 미국 서브 프라임 태풍에 맞물려서 최악의 유동성 위기를 맞고 있는 리먼 인수를 통한....

 

이른바 일본의  세계 빅3 은행인  도쿄- 미쓰비씨, 미즈호, 스미토모 은행과 같은 한국의 메가 뱅크를 만들어서  세계 5대양 6대주를  뻗어 나가겠다는 구상으로 처음 생각해 낸 시나리오는 산업 은행+ 대우증권+ 우리 은행의 M&A를 통한 메가 뱅크의 구상이였다..

 

그런데 문제는 국내 이해 관계자들의 이해집산 문제였다...

 

그때...마침 리먼 브러더스에서  장부상 부채= -500억 달러의 시한폭탄 리먼  부사장에게 콜을 때리게 되는데 오래전부터 MB의 구상은 리먼 출신의 산업 은행장이라는 캐리어를 생각해 놓고.. 민영화 추진이라는걸 생각하면서 움직이고 접촉해 왔기 �문에 잘 아는사이였다..

 

바로 그 때..........리먼이 지금 매물로 나왔다..

 

리먼 인수 시나리오가 갑자기 나온걸로 착각을 하는데.사실상 인수위 시절부터  비밀리에 구상해 온 것이 리먼 인수다......

 

대통령이 되기 훨씬 전부터 다각도로 구상한  프로젝트다.. 이건 작년 서브 프라임 사태의 돌아 가는 미국 시장의  추세로부터 시작된 일이였다..

 

인수 자금 시나리오도  다 구상이 끝났다.. 이른바 공기업 매각 +공적 자금기업 매각  자금...

 

왜 그렇게 공기업 선진화 어쩌고 떠들면서  민영화를 시킬려고 안달을 했을까?.......

 

원래 공기업 민영화= 일본 민영화 플랜이라는   예전 80년대 이후부터 일본에서 추진한 민영화 플랜에서 캐치를 해 온 것이다..

 

한국에서 어떤 정책의 예상 시나리오를  분석시 가장 중점적으로 보면 되는 것이 일본의 케이스다..그럼 거의 80% 이상을 들어 맞게 된다....... 우정국 민영화는  아주 극히 일부만 드러난 것이다.....

 

그리하여 일본 민영화 사례+ 리먼인수====>>>메가 뱅크= 메가 뱅크 임원 낙하산후---> 민영화 조치:  차후 지분 나누기 및  사실상 대주주.........

 

흔히들 이걸 이상하게 생각할 수 있다.공직자가..... 민간 은행의 대주주?...아니면  밑에 있는 애들의 임원?.... 하지만 외국에서는 이게 가능한 사례들이 있다.한국의 메가 뱅크 창설시 이게 불가능한 시나리오가 아니다.그래서 전두환이나 태우 형처럼 앗싸리 몇 천억 해 먹고 �내면 모르는데 조 단위로 해 먹을 수 있다는게 이런 이유다..

 

거대한 밑그림을 보면 답이 나온다...

 

 

자..이렇게  선진화나 공기업 매각을 통한 매각 자금 플랜은 다 짜 두었다..달러 유츌 논란에 대한 계획도 짜 두었다..------------->>> 그래서 외환 은행 매각을 그렇게 급하게 서두르고 ㄹ호비까지 감행하는 이유가 그것이다....

 

1.HSBC의 외환은행 매입자금= 리먼 인수.........그럼 달러 유출은 자동 상쇄 시킬 수 있다는 계산이다..

 

2. 리먼의 시가 총액( 08년8월말 기준 )= 국민은행+신한지주의 50% 선=10조 ~ 12조 수준...

 

3. 무디스의 지원사격= "한국의 9월 위기설은 없다"......

 

 

결국 착착 들어 맞아 가는것이다......리먼 인수를 통한 2010년까지의 메가 뱅크의 구상과  주주 지분 확보를 통한 대주주 지위 획득......물론 이건 철저히  비밀 보장이 이루어 지는 15년 비밀 유지 보안 각서를 쓰겠지..

 

거기에  안 그래도 이제는 2류 신용 평가 기관이라고 미국에서는 찍힐때로 찍혀서  한물간 무디스로 평가하지만 아직도 예전 IMF 의 경험상 가공할 신용 평가 기관으로 인식하는 사실상 종이 호랑이인 무디스가....9월 위기설은 없다는 립서비스까지......

 

거기에 또 미국 지방은행이나 저축 대부 조합의 1/3 이상이 올해부터 내년 연초에 박살이 날 예정인데.또 거기서 쓸만한 매물 물색......

 

그 다음에는 간판 바꿔 달고 미국 국내 영업부터 국내에서는 소매 금융까지......씨티와 양대 산맥으로 사실상 한국의 제 3차 금융 구조조정은 리먼 코리아의 메가 뱅크를 주축으로  대기업들 중심의 자본 흡수를 통한 대동단결.........

 

확고한 사실상 지배체제 확립.........그후 메가 뱅크를 중심축으로 금산법 폐지와 관련법 조정을 통한  대기업의 자회사 은행 설립을 통한 하부 디렉토리의 은행 구조 시스템 체제 확립...

 

대충 돌아 가는게 이정도란 소리지.....그로 인한 물가 폭등?......

 

일시적인 물가 폭등은 있을 수 있다고 치자........ 하지만 어쩔수 없는 금리 추가 인상이나 PF  부실을 통한 건설사 부도와 그로 인한 제 1금융권과  제 2 금융권  저축은행 부실 문제...환율 폭등... 이런건  애초에 기획한 대운하 건설+한일 해저터널 공사 협의+ 내년 한국 은행장  교체를 통한 DTI를 통한  규제 해제...

 

지금 이 정부는 고위 공직자 1위~ 100위까지 부동상에만 물린 돈이 8300억.....1위~300위까진,ㄴ 1조 5천억..

 

그런데....그걸 포기 할꺼 같아?..

 

한마디로  금융권도 손 대서  구조 조정으로 먹고.....부동산도 먹고......그로 인한 물가 폭등이나 경기 부양은 감세+ 금리 인하로...........

 

내년 중반 이후 정도에는 금리를 단계적으로 인하할 것이다.....지금 너무 뻔한 시나리오야..

 

 한 번 쓸어 내리고 동전 줍기 게임이지....

 

대충.....이런 판�기라는 거지...

 

대운하 골재 체취 비용만 8조가 넘어 가는 이권 사업인데..어느 미친 놈이 포기 하냐?.보류 한다고 하지.....ㅋㅋㅋㅋㅋㅋㅋㅋ

 

 

 밥 먹고 와서 하도 답답한 소리만 하시길래 대충 이런 판�기라는걸 말씀 드린 겁니다.....아직도 실감이 안난다고요?.

 

그럼 나이 불문하고 여태 세상 헛산거고...... 사람이 나이 만 많다고 다 어른이 아녀.........

 

급하게 쓴거니까 오타 있더라도 그냥 이해 하시고.....

 

부분적으로 보지 말고 전체를 봐야지.....그래야 그림이 나오지.....

 

이 나라는 5년.....10년 후가 뻔해....지금 그  시스템 구조 조정 플랜대로 착착 돌아 가는거야..

 

내가 말했지... 사람은 돈이 아니라  시스템을  보는게 순서라고.,..

 

우리 흡혈 생쥐는 지금 그 깟 돈 몇 천억 비자금 같은 푼돈은 신경도 안 써..

 

왜냐면 시스템이라는 틀 전체를 바꾸면 그깟  돈 나부랭이는 장작불로 만원짜리 태우면서 평생 살아도 문제 없는 것이거든....

 

그걸 아셔야지...그래서  극도로 위험한 인물이라는거지.....

 

전두환이나 태우 형은 무식하니까 그런 푼돈 빼돌려서 비자금이라고 해쳐 먹고 순진하게 그나마 끝낸거지....

 

지금 우리 각하의 경우는.너무 엄청나서......이젠 존경심마저 든다니까.........

 

각하....진짜..이젠 존경합니다........진심이에요....

 

비자금 조성을 통한  자금 축적 방식이 아닌==========>>>  시스템적인 구조 조정을 통한 황금알을 낳는 무한 자본 창출 ATM 기계 확보.........

 

이걸 .이젠 점점 더 확실하고 구체적으로 앞으로 느끼게 될 것이다... 장난이  아니니까..

 

우리 이명박 각하가 무능하다고?.......무능하다기 보다는 너무 치밀한거지..........

 

 

그걸 아셔야지......리먼하고는 이미 인수위 시절 그 훨씬전부처 다 직간접적으로  접촉해 온게 사실인데..

 

이런  서브 프라임 사태는 우리 각하에게는  그야말로 하늘의 도우심이지.......말 그대로 하느님이 보우하사..

 

나라도 죽을�까지 여의도 순복을 교회에 가서  매주 1억씩 헌금 내면서 다니라면 매주가 아니라 매일이라도 가겠다....

 

아이쿠야.......

 

 

지금 1400 박살 나고 싱가폴에는 헤지 펀드 자금들이 오늘로써 지금 327억 달러가 충전이 된 상태거든?.............

 

우리 각하의 마인드상 이건 어쩌면 위기가 아니라 또 다른 시작일 수도 있다는게 진짜 비참하지만  솔직한 생각이다.....

 

 감세도  ..

이래 버리면....

 

실제로  세전수입=1억?.......

 

이 기준상이면 실제 전체 국민들 84.3%는 계산상 아무 혜택도 없고 오히려 간접세+ 물가 폭등 으로 세금 더 쳐 내면서  세금 빵꾸난거 매꿔 줘야 하는데..

 

미쳤냐?.....

33.4%가 감세 해택?............그 기준이 연봉 1억이라면.....

 

 

나머지 8.90%는 다 뒈.져 버려야지.........중소기업은 저 비율의 71%는 키코 손실로 모조리 감세 해택분이 다 상쇄되어 버리는거고..

 

으이그..........눈가리고 아웅하기......쯧.....

 

 

진짜..... 천민이라서 미안하다.... 한국 기준= 언제부터 연봉 1억이 서민이였냐?..

 

1억이면  미국기준 10만 달러야......... 확..그냥......

 

장난 아니라 진짜 여차 하면 이민 갈 준비 하는게 좋을 것이다...나도 이제는 마음이 기울었으니까.

 

이런 상태가 현실적으로 가시화 된다면 문화적 차이고 나발이고  이 나라는 다 끝난 거니까..

 
(출처:  http://invisible.economist.free.fr/dm/read.php?miva/D115_260920 )

=====================================




바보들의 영문법 카페(클릭!!)

오늘의 메모....

시사평론-정론직필 다음 카페
http://cafe.daum.net/sisa-1

바보들의 영문법 다음 카페
http://cafe.daum.net/babo-edu/

티스토리 내 블로그
http://earthly.tistory.com/

내 블로그에 있는 모든 글들과 자료에 대한 펌과 링크는 무제한 허용됩니다.
(단, 내 블로그에 덧글쓰기가 차단된 자들에게는 펌, 트랙백, 핑백 등이 일체 허용되지 않음.)

그리고 내 블로그 최근글 목록을 제목별로 보시려면....
바로 아래에 있는 이전글 목록의 최근달을 클릭하시면 됩니다.
그러면 제목을 보고 편하게 글을 골라 보실 수 있습니다.

그리고 내 블로그내 글을 검색하시려면 아래 검색버튼을 이용하시면 됩니다.


가가챗창

flag_Visitors

free counte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