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와이드(336x280)_상단 2개


국문법 문제점 - 꾸밈 관계 국문법 문제점과 개선

국문법 문제점 - 꾸밈 관계

세상의 모든 다른 언어들도 아마 그 나름대로의 장단점들을 가지고 있을 것이다.

그런데 한국어의 장점도 많겠지만, 단점도 분명히 있어 보인다.

내 생각에.... 한국어의 경우, 단어들의 중의성,
즉, 한 단어가 동시에 여러 의미를 가짐으로써 오는 혼란은
비교적 적지 않은가 싶다.

그러나 한국어의 경우 각 단어들의 연결관계, 즉, 꾸밈 관계가 불분명하여 오는 혼란이
가장 치명적인 것이라고 보는데.....그 때문에 나는 가끔씩 혼란을 겪는다.

예컨데, 아래 어느 기사의 일부분을 보자.

北 보위부, '이산가족 상속재산' 소송에 개입
MBC | 전준홍 기자 | 입력 2010.09.24 23:37


[뉴스데스크]

◀ANC▶

북한 보위부가 6.25때 월남한 이산가족의 백억 원 대 상속 재산 소송에 관여하고 있는 정황이 포착됐습니다.

법무부는 이같은 소송이 잇따를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긴급히 대책 마련에 들어갔습니다.

전준홍 기자입니다.

◀VCR▶

작년 2월

북한 주민 4명이 월남해

백억 원 대 재산을 모은 아버지가

사망하자 재산을 나눠달라는

소송을 냈습니다.

소송 당시 친자확인을 위한 유전자,

DNA 검사를 위해 손톱과 머리카락을

자르는 사진을 첨부했습니다.

조사기관의 머리카락의 DNA 분석 결과

친자로 확인됐고, 다음 달 법원의

판단만을 남겨놓고 있습니다.

이를 토대로 상속권이 인정되면

백 억원대의 유산 일부가

북측으로 넘어가게 됩니다.

그런데 법무부는 이 사진을 찍는데

북한 국가안전보위부 요원이

관여했다는 정황을 포착했습니다.

상속 재산 소송에 대해 북한 보위부의

암묵적인 승인이나 개입이 있었다고

보는 겁니다.

앞으로도 북한 보위부 주도의

유사 소송이 잇따를 수 있다는게

법무부의 분석입니다.

무역 제재로 인한

달러 부족을 매우기 위한 방편으로

활용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법무부는 북한 주민이 승소해도

통일이 될 때까지는

남한에 법정대리인을 세워

재산을 강제로 신탁하게 하는 법안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현재 북한은 사유재산제가 아닙니다.

북한 주민이 소송에서 이기더라도

남한 재산이 북한에

국유화될 가능성이 큰 만큼

법무부는 특례법을

신속히 마련하기로 했습니다.

MBC뉴스 전준홍입니다.

 

http://media.daum.net/politics/view.html?cateid=1002&newsid=20100924233739600&fid=20100924233739600&lid=20100924231907510


여러분들은 위 기사를 읽자마자 즉시 무슨 내용인지.....이해하셨나요?
만일 그렇다면....정말 대단합니다.

나로서는 위 기사를 읽고 처음에는
도대체 무슨 내용인지 몰라 약간 혼란스러웠습니다.

그 원인은.....바로 아래 문장 부분에 있습니다.

◀ANC▶

북한 보위부가 6.25때 월남한 이산가족의 백억 원 대 상속 재산 소송에 관여하고 있는 정황이 포착됐습니다.

법무부는 이같은 소송이 잇따를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긴급히 대책 마련에 들어갔습니다.

전준홍 기자입니다.

◀VCR▶

작년 2월

북한 주민 4명이 월남해

백억 원 대 재산을 모은 아버지가

사망하자 재산을 나눠달라는

소송을 냈습니다.


즉, 나는 처음에....북한 주민 4명이....남한으로 월남해서
소송을 벌이고 있는 것으로 착각했습니다.

다시 말하면...."월남해" 라는 단어가.....
"북한주민"이라는 주어에 딸린 말인 줄 알았었습니다.

그러니 위 기사내용이 이해될 턱이 없었던 것이지요.

그런데 내용이 하도 이상하여 다시 자세히 들여다보니
"월남해" 라는 단어는...."북한주민"이라는 주어에 속하는 단어가 아니라
뒤에 나오는 "아버지"를 수식하고 있는 단어라는 사실.

즉, 전체 내용인즉....
이미 6.25때 월남한 아버지가 남한에 와서 부자가 되었는데
그 사실을 뒤늦게 알게된 북측의 주민이
북한에서 남한법원에 소송을 냈다는 말입니다.

어쨋든....

내가 끊임없이 제기하는 문제가 바로....
그와같은 국문법적 혼란을 없애기 위한 모종의 국문법적 장치가 필요하다는 것입니다.

아마 위 기사의 경우 "월남해" 라는 단어 바로 뒤에 "쉼표"(,)를 찍었던가
아니면, 문장을 좀더 명쾌하게 썼더라면 그런 혼란은 없었을 것입니다.

예컨데, 6.25때 월남한 남한의 아버지의 유산에 대한 상속 문제로
북측에 살고 있는 주민들이 남한 법원에 소송을 냈다....등으로 말입니다.

그러나 또다른 방법은....예컨데 [ ] 표시로
서로 연관된 단어들끼리 묶어주는 방법도 있겠지요.

예)

[북한 주민 4명이] [월남해 백억 원 대 재산을 모은 아버지가]

어쨋든, 외국어를 공부할 때도....
단어들간의 꾸밈 관계를 정확히 이해할 수 있다면
그 외국어 문법의 거의 대부분을 이해한 셈이 될 것입니다.




바보들의 영문법 카페(클릭!!)

오늘의 메모....

시사평론-정론직필 다음 카페
http://cafe.daum.net/sisa-1

바보들의 영문법 다음 카페
http://cafe.daum.net/babo-edu/

티스토리 내 블로그
http://earthly.tistory.com/

내 블로그에 있는 모든 글들과 자료에 대한 펌과 링크는 무제한 허용됩니다.
(단, 내 블로그에 덧글쓰기가 차단된 자들에게는 펌, 트랙백, 핑백 등이 일체 허용되지 않음.)

그리고 내 블로그 최근글 목록을 제목별로 보시려면....
바로 아래에 있는 이전글 목록의 최근달을 클릭하시면 됩니다.
그러면 제목을 보고 편하게 글을 골라 보실 수 있습니다.

그리고 내 블로그내 글을 검색하시려면 아래 검색버튼을 이용하시면 됩니다.


가가챗창

flag_Visitors

free counte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