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와이드(336x280)_상단 2개


룸살롱황제의 ‘뇌물경찰 리스트’ 터지나 정치, 경제, 사회

룸살롱황제의 ‘뇌물경찰 리스트’ 터지나

한겨레 | 입력 2012.03.13 08:50 | 수정 2012.03.13 09:00

[한겨레]'구속 서운함에 폭로 협박' 소문

수십명 연루설…경찰, 감찰나서

강남에서 10여곳의 룸살롱을 운영하는 과정에서 40억원대의 세금을 포탈한 혐의로 복역하고 있는 '강남 룸살롱 황제' 이아무개(40)씨가 자신에게 뇌물을 받아 챙긴 경찰들을 협박하고 있다는 풍문에 대해 경찰이 감찰에 착수했다.

서울지방경찰청은 12일 보도자료를 내 "지난해 7월 구속된 이씨가 최근 구속 전 자신과 유착관계에 있던 경찰들로부터 자신이 줬던 뇌물을 회수하려 시도했다는 풍문이 있어 감찰을 시작했다"며 "지난 8일 청문감사실에서 이씨를 접견해 사실 여부를 확인했으나 일체의 진술을 거부했다"고 밝혔다. 1차 접견 당시 이씨는 '검사에게 제보하겠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청은 이씨에 대한 2차 접견을 시도할 계획이다.

경찰의 한 관계자는 "이씨가 구속되는 과정에서 뇌물을 주고 관리했던 경찰들이 보호를 해 주지 않은 것에 앙심을 품은데다, 추징금으로 재산이 압류돼 사정이 악화되자 '뇌물 회수'에 나섰다는 소문이 있다"고 말했다. 경찰들 사이에서는 이씨가 관리했던 경찰이 수십명에 이르며, 이씨가 이들에게 뿌린 뇌물이 수십억에 이른다는 말이 돌고 있다.

서울청 관계자는 "2010년 이씨와 통화를 한 것으로 드러나 징계를 받은 경찰관 가운데, 뇌물을 받았다는 의혹이 일고 있는 한 경찰관이 최근 이씨를 접견했다는 소문이 있어 확인을 했다"며 "해당 경찰관이 '이씨가 추징금을 갚기 위해 3억원을 빌려달라고 요구했지만, 이씨에게 돈을 받은 적도 없고 협박을 당한 적도 없다'고 진술했다"고 전했다.

그러나 한편에서는 이씨가 현직 경찰관에게 당당히 3억원을 요구했다면, 해당 경찰관이 이씨에게 이에 준하는 액수의 뇌물을 받은 것 아니겠느냐는 추측이 나오고 있다. 유선희 기자



======================================================


강남 룸살롱에는 주로 검찰이 드나드는 줄 알았더니
경찰도 드나드는 모양이군요.

물론, 검찰은 룸싸롱 마담을 "장모"라고 부른다던가...어쨌다던가...
그 말은 곧 룸싸롱 마담이 아가씨들을 조달해 주었다는 의미인데...
그것은 결국 검찰은 룸싸롱 아가씨들과 즐겼다는 의미인가요?

그대신 경찰은 룸싸롱 가서 아가씨들과 즐길 처지들은 아마 못되는 모양이군요.
그래서 아마 경찰들 중에는 룸싸롱 마담을 "장모"라고 부를만한 사람은 없는가 봅니다.

그대신 조용히 룸싸롱 사장을 만나 뇌물이나 받아 처먹고 만 모양이지요?

하긴, 위 댓글들에도 있지만.....유흥업소와 경찰과의 유착관계는
사실 공공연한 비밀로서 이미 수십년된 관행 아니던가요?

아직도 그걸 모르고 있는 사람도 있나요?

그런 경찰이 일반 서민들의 잡범들은 아주 단단히 잡아들이지요.
그래서 마치 자신들만 "정의로운" 척 하기도 하지요.

하지만 그에 속을 멍청한 인간들은 설마하니 없겠지요?

물론, 검사나 경찰들 중에도 정말로 청렴결백한 분들도 있을 겁니다.
그런 사람들은 아마 지하철을 타고 출퇴근을 해야 할 정도로
생활이 곤란할 겁니다.

그래서 가끔은 생활고 문제로 자살한 경찰관들도 더러 있었지요.


--------------------
'도시의 무법자' 조폭, 대전 도심서 집단 난투극

SBS | 입력 2012.03.06 20:39 | 수정 2012.03.06 22:10

대전 신도심의 한 도로.
건장한 사내들이 남자 1명을 에워싼 채 발길질을 해댑니다.
잠시 뒤 폭행을 당하던 남자를 구하기 위해 다른 무리가 나타나면서 순식간에 집단 패싸움이 벌어집니다.
탈퇴한 조직원을 놓고 두 폭력조직 사이에서 잇따라 보복 폭행이 이뤄진 겁니다.

[목격자 : 만날 그런 일만 있으면 여기 누가 밥 먹으러 오고 술 먹으러 오겠어요. 무서워서.]

일반인에 대한 폭행도 서슴지 않았습니다.
식당에서 자신들을 쳐다봤다는 이유로 시민을 때려 얼굴뼈를 골절시켰고 경적을 울렸다며 운전자를 끌어내 폭행하기도 했습니다.

오늘(6일) 경찰에 붙잡힌 폭력조직은 대전지역 7개파, 일부 조직은 역주행 차량을 대상으로 일부러 사고를 낸 뒤 7000여만 원을 뜯어냈습니다.

[안태정/대전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장 : 과거 조직폭력은 누군가의 패권이나 거대한 이권을 가지고 싸웠는데 지금은 그러한 것들이 여의치 않다보니까 보험 사기나 아니면 인터넷 사기…]

경찰은 폭행과 사기 혐의로 28살 최모씨 등 조직폭력배 4명을 구속하고 일당 43명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


사실 군대나 경찰조직이나 모두 공권력으로서
그런 공권력을 당해낼 민간세력이란 있을 수 없는 일이지요.
공권력이란 그만큼 무서운 국가권력기구들 중에 하나이지요.

그런데도 조폭이 활개를 치는 이유는 공권력이 그런 조폭들을
진정으로 척격할 생각이 없기 때문이라고 보아야 하겠지요.

공권력이 조폭들과 유착관계를 가져온 역사도 사실
수십년 되지요. 심지어 정치인놈들 중에도 아직도
조폭들과 유착관계를 가지고 있는 자가 있을런지도 모를 일입니다.

과거에는 그런 일들이 비일비재 했었는데 말입니다.

잡으라는 조폭은 안잡고 힘없는 서민들만 잡범으로 몰아
두들겨 패기 일쑤이니......ㅉㅉ





바보들의 영문법 카페(클릭!!)

오늘의 메모....

시사평론-정론직필 다음 카페
http://cafe.daum.net/sisa-1

바보들의 영문법 다음 카페
http://cafe.daum.net/babo-edu/

티스토리 내 블로그
http://earthly.tistory.com/

내 블로그에 있는 모든 글들과 자료에 대한 펌과 링크는 무제한 허용됩니다.
(단, 내 블로그에 덧글쓰기가 차단된 자들에게는 펌, 트랙백, 핑백 등이 일체 허용되지 않음.)

그리고 내 블로그 최근글 목록을 제목별로 보시려면....
바로 아래에 있는 이전글 목록의 최근달을 클릭하시면 됩니다.
그러면 제목을 보고 편하게 글을 골라 보실 수 있습니다.

그리고 내 블로그내 글을 검색하시려면 아래 검색버튼을 이용하시면 됩니다.


가가챗창

flag_Visitors

free counters